2022대한민국환경사랑공모전 (이미지=환경부)

[에너지환경신문 박은아 기자]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안병옥)이 ‘2022 대한민국 환경사랑공모전’을 개최한다고 19일 전했다.

환경사랑공모전은 환경의 소중함을 알리기 위해 ‘환경보전홍보대상(1996년)’과 ‘정크아트공모전(2006년)’을 2013년부터 통합해 추진된 전통 있는 환경 분야 공모전이다. 

올해는 기존의 ‘정크아트 부문’을 ‘폐품활용작품 부문’으로 변경했으며, 심미성뿐만 아니라 지속가능성을 추구하는 순환 경제의 의미를 반영한다.

또한,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특별부문으로 삽화(학생부)를 운영해 미래세대의 환경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공모전의 환경 교육적인 측면을 강화했다고 전했다.

환경사랑공모전의 각 공모 부문의 주제는 사진, 폐품활용작품(정크아트&업사이클링), 삽화(일러스트)이다.  

사진 부문은 인간과 자연의 조화를 담은 장면 등으로 환경에 대한 중요성을 일깨우는 내용을 대상으로 하며 폐품활용작품 부문은 폐자원을 활용한 전시성 있는 창작 조형물 또는 생활용품 등으로 환경보전에 대한 내용을 담아야 한다.

마지막으로 삽화 부문은 환경보전 주제가 담긴 창작 작품을 대상으로 한다.

최종 수상작 발표 및 시상식 9~10월 중 진행 예정이며 총 상금은 5,740만 원으로 사진, 폐품활용작품, 삽화(일반부, 학생부) 각각 15개 총 60개 작품을 선정한다. 

부문별 대상에는 사진 400만 원, 삽화(일반부) 400만 원, 폐품활용작품 700만 원의 상금과 환경부 장관상이 수여되고, 삽화(학생부) 대상에는 100만 원의 상금과 한국환경공단 이사장상이 수여된다.

한편 공모전 접수는 6월 2일부터 7월 20일까지 공모전 누리집을 통해 작품을 받는다.

저작권자 © 에너지환경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